씽크풀

Title for screen readers

Skip to main content
A container with a focusable element.

본문영역

현대로템(064350)밀릴때마다 물량 모아둘 기회로 보이며 이후 전망 및 대응전략.
개미신사
2024/04/03 07:46 (114.200.***.187)
댓글 0개 조회 392 추천 0 반대 0


글로벌 인공지능(AI) 기업에 투자하는 액티브 상장지수펀드(ETF)를 국내 최초로 출시해 초과 성과를 달성한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이 올해 출시하는 첫 ETF 테마로 글로벌 우주테크·방산을 꼽았다. 각국이 국방예산을 늘리는 가운데 우주 산업이 국가 산업에서 민간 주도로 이동하며 확장 가능성이 크다는 판단에서다.

4월2일 금융투자 업계에 따르면 타임폴리오자산운용은 이달 상장을 목표로 ‘타임폴리오 TIMEFOLIO 글로벌우주테크&방산액티브’ ETF 출시를 준비 중이다. 기초지수는 ‘솔랙티브 에어로스페이스&방산지수PR’로 국내외 우주·방산 기업 25~30개 가량 편입할 계획이다.

대표 기업으로는 미국 항공사 보잉과 에어버스, 대표 방산기업인 록히드마틴, RTX부터 엔비디아, 마이크로소프트(MS) 등 AI 관련주, 국내 기업인 한화에어로스페이스(012450), LIG넥스원(079550)까지 다양하다. 글로벌 우주·방산 기업에 두루 투자하는 ETF는 이번이 처음이다. 지금까지는 한화자산운용의 ‘ARIRANG K방산Fn’ ETF가 국내에 상장된 유일한 방산 관련 상품이었다.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전쟁에서 우크라이나가 스타링크의 도움을 받아 통신망을 회복한 사례가 주목을 받는 등 주요국들 사이 우주력(Space Power) 확보는 점점 더 중요해지는 추세다. 전 세계 정부들의 우주에 대한 관심 증가는 상업우주를 발전시키는 동력이 될 수 있다.

전문가들은 스페이스X의 발사체 재사용과 버진 갤럭틱의 민간인 우주 여행이 상업우주 1.0 시대를 열었다면 상용화 단계에 들어선 재사용 발사체(로켓)와 지구 곳곳에 인터넷을 보급할 수 있는 저궤도 위성통신 등은 우주 경쟁 2막을 열었다고 분석한다. 소진웅·임은혜 삼성증권 연구원은 “각국의 우주 관련 예산이 증가하고 있다”며 “상업우주 1.0 시대에서는 막대한 유동성과 인류가 우주로 갈 수 있다는 희망이 관련 기업들의 주가를 끌어 올렸다면 이제는검증된 기술력과 가시권에 들어오기 시작한 수익성을 보이는 업체들이 두각을 드러내고 있다”고 짚었다. 실제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맥시마이즈마켓리서치(MMR)에 따르면, 우주산업 시장 규모는 지난해 4332억 5000만 달러(약 585조 원)에서 오는 2030년 7002억 8000만 달러(약 945조 원)으로 연평균 7.3%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AI는 스페이스테크 발전의 기폭제가 될 수 있다. 고사양의 그래픽처리장치(GPU) 등 AI 기술이 결합된 각종 하드웨어·소프웨어는 우주산업을 비약적으로 발전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글로벌 우주테크·방산 ETF에 엔비디아, 마이크로소프트(MS) 등이 포함된 이유다.

올들어 국내 방산 관련주는 급등세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올 들어 3월 말까지 64.2% 올랐고, LIG넥스원(36.7%), 현대로템(064350)(38.3%) 등도 일제히 급등했다. 국내 유일 방산 ETF인 ARIRANG K방산Fn도 같은 기간 25% 이상 상승했다. 자산운용사 업계의 한 관계자는 “우주는 더이상 미지의 대상이 아닌 경쟁의 영역으로 진입했다”며 “민간 주도 사업으로 전환 중인 지금이 투자하기 좋은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개인이 접근이 어려운 글로벌 우주·방산 기업들을 전문 운용력들의 리서치를 통해 손쉽게 투자할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미래에셋증권은 4월1일 현대로템에 대해 폴란드와의 2차 계약 체결 시 5년간 고성장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목표 주가를 기존 3만7000원에서 4만8000원으로 상향 조정하고, 투자 의견 ‘매수’를 제시했다. 전 거래일 현대로템의 종가는 3만6800원이다.

미래에셋증권은 올해 1분기 현대로템의 매출액을 전년보다 23.3% 증가한 8436억원, 영업이익은 전년 대비 79.3% 늘어난 572억원으로 예상했다.폴란드발 매출 발생으로 영업이익이 크게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현대로템은 지난달 20일 폴란드에서 K2GF 18대를 인도받았다고 발표했다. 18대 중 4대는 갭필러로 시승 테스트 일정에 따라 1·2분기에 나눠서 인도 기준으로 반영될 예정이다.정동호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작년 4분기 먼저 인식된 8대분을 제외해도 최소 6대분이 반영돼야 하고, 올해 2·3분기 인도 물량의 일부도 진행률로 선인식 될 수 있어 실적 전망을 의미 있게 상향했다”고 설명했다.향후 폴란드와 2차 계약을 체결하게 되면 2025년 실적 상향과 2026년 이후 구조적 증익 또한 가능할 것으로 해석된다. 계약 시점은 올해 2분기로 전망된다. 최근 한국과 폴란드는 정부 차원에서 한 차례 회담을 통해 K2PL 계약을 논의하기 시작했다. 현대로템도 폴란드 언론을 통해 K2PL 500대 현지생산에 대한 강한 의지를 밝힌 바 있다.정 연구원은 “러시아가 2개 전차군 신규 편성, 동원령 선포 등 여름 공세를 준비 중”이라며 “폴란드를 포함한 중·동유럽국 군사안보 협력체 ‘부쿠레슈티 나인’ 국가들의 전력화가 시급해졌고, 관련 방산 계약에도 속도가 붙을 것”이라고 말했다.또 정 연구원은 “현대로템의 불확실성은 폴란드 K2 1000대의 계약 순항과 올해 안에 폴란드 잔여 계약 전량(820대) 또는 직납물량분(320대) 체결 시 상당 부분 해소될 것”이라고 했다.



방산주들이 글로벌 수주 확대에 장중 강세다. 3월25일 오후 3시 13분 기준 LIG넥스원은 전장보다 1.14%(1900원) 오른 16만9200원에 거래 중이다. 이 시각 현대로템(0.77%), 한화에어로스페이스(0.50%), 한국항공우주(0.20%)도 함께 오름세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지난 18일 이후 6거래일 연속 강세를 이어오고 있다. 

국내 방산주들은 최근 러시아와 우크라이나간 전쟁 심화로 글로벌 무기 수주가 늘어나자 수익성이 대규모로 증가하고 있다. 지난달에는 수출입은행법(수은법) 개정안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하면서 향후 수출 물량이 더 늘어날 수 있다는 기대감이 확산했다.



작년 연결기준 매출액은 3조5873.82억으로 전년대비 13.40% 증가. 영업이익은 2100.47억으로 42.42% 증가. 당기순이익은 1567.79억으로 19.41% 감소.



러시아군이 우크라이나 수도 키이우에 대규모 미사일 공격을 감행한 소식에 국내 방산주들이 일제히 강세를 보이고 있다. 

3월22일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오전 9시 16분 현재 한화에어로스페이스(012450)는 전 거래일 대비 6.09% 오른 20만5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밖에 현대로템(064350)은 3.04% 상승하고 있고, LIG넥스원(079550)은 4.37% 오른 17만1900원에 거래 중이다. 한국항공우주(047810)도 1.50% 오름세다.  

이는 러시아와 우크라이나 간 전쟁이 심화하면서 유럽 국가 등 전 세계 안보 문제가 부각됐기 때문인 것으로 풀이된다. 국내 방산주는 유럽 등에 수주 규모가 많아 유럽을 중심으로 안보 문제가 두드러지면 주가가 튀어 오르곤 했다.  

앞서 CNN은 21일(현지시간) 우크라이나 관리들은 인용해 러시아군이 이날 키이우를 향해 탄도미사일 2발과 순항미사일 29발을 발사해 현지 주민 수천명이 지하철역 등으로 대피했다고 보도했다. CNN은 이를 전쟁 초기를 연상케 한다고 덧붙였다. 



현대자동차그룹 계열의 글로벌 중공업 업체. 철도차량 완제품을 제작/수출할 수 있는 기업 중 하나로 고속전철, 전동차 등을 생산하는 철도사업 외에도 전차, 전투차량, 무인 무기체계 등을 생산하는 방위산업과 자동차 및 제철설비 등을 공급하는 플랜트사업 등을 영위. 각종 전동차, 고속전철, 경전철, 기관차, 객차 등의 철도차량과 전차(K1A1, K2), 교량전차, 구난전차 등의 지상 군수장비를 비롯하여 제철설비, 프레스, 자동차생산설비, 환경설비 등의 플랜트 제품들을 제작, 공급. 최대주주는 현대자동차(33.77%), 주요주주는 모건스탠리 앤 씨오 인터내셔널 피엘씨(6.72%), 국민연금(6.01%). 


2022년 연결기준 매출액은 3조1633.44억으로 전년대비 10.12% 증가. 영업이익은 2179.45억으로 26.24% 증가. 당기순이익은 1945.34억으로 278.38% 증가. 


2020년 3월19일 6730원에서 바닥을 찍은 후 작년 6월21일 40250원에서 고점을 찍고 조정에 들어간 모습에서 10월31일 20350원에서 마무리한 모습입니다. 이후 등락을 보이는 가운데 점차 저점과 고점을 높혀오는 중으로, 이제부턴 밀릴때마다 물량 모아둘 기회로 보여집니다.


손절점은 36100원으로 보시고 최대한 저점을 노리시면 되겠습니다. 37600원 전후면 무난해 보이며 분할매수도 고려해 볼수 있겠습니다.목표가는 1차로 41400원 부근에서 한번 차익실현을 고려해 보시고 이후 눌릴시 지지되는 저점에서 재공략 하시면 되겠습니다. 2차는 45600원 이상을 기대 합니다.


감사합니다.

게시글 찬성/반대

개미신사
관심회원수 0 쪽지보내기
작성자 최신글
작성자 최신글이 없습니다.
운영배심원 의견
신고
광고
댓글 댓글접기 댓글펼침
로그인
로그인
PC버전
PC버전
씽크풀앱 다운로드
씽크풀앱
다운로드
고객센터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