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17/06/01
건자재
한국투자증권은 1일 새 정부 건설정책 핵심은 주거복지와 교통망 혁신이 될 것이라며 건자재 업종이 수혜를 볼 것으로 내다봤다. 이경자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김수현 사회수석 임명에 이어 김현미 의원을 국토부 장관으로 내정했다”며 “공통점은 서민 주거 복지를 강조했다는 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부동산은 정책 효과가 나타날 때까지 오랜 시간이 걸린다”며 “정부 정책의 방향성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누리플랜 6,340 ▲270 +4.45% 바로가기
  • 벽산 2,060 ▲45 +2.23% 바로가기
  • 시공테크 4,805 ▲15 +0.21%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3억 넘는 아파트 사면 전세대출 회수…갭투자 틀어막는다 정부가 재건축 투기를 막기 위해 서울과 수도권 투기과열지구의 재건축 조합원이 분양권을 받으려면 분양신청 전까지 2년 이상 실거주해야 한다는 의무를 신설했다. 개발 호재로 집값 폭등 우려가 있는 서울 송파구 잠실동과 강남구 삼성·대치·청담동 4곳 등 강남 핵심지역은 1년간 토지거래허가구역으로 지정해 직접 들어가 거주할 사람이 아니면 매매가 금지된다. 또 ‘갭투자(전세 끼고 주택 매입)’에 전세대출이 악용되는 것을 막기 위해 투기지역·투기과열지구에서 시가 3억원 넘는 집을 사면 전세대출을 즉시 회수한다. 정부는 최근 집값이 많이 오른...[→자세히보기] 2020/06/18
  • 아파트 완공 뒤 층간소음 측정…미달 땐 보완 시공해야 2022년 7월부터 아파트를 짓고 나서 층간소음을 측정하고 소음이 심하면 보완 시공하는 제도가 마련된다. 지금은 아파트를 짓기 전에 바닥자재 성능을 실험실에서 측정하는 데 그쳐 충간소음 개선에 한계가 많았다. 국토교통부는 9일 아파트 층간소음을 줄이기 위해 30가구 이상 공동주택에 대해 ‘바닥충격음 차단 성능 사후확인제 도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하반기에 주택법을 개정하고 1년여의 실태조사를 거친다. 늦어도 2022년 7월부터 새로 짓는 아파트에 대해선 지방자치단체가 사용 승인 전에 단지별로 바닥충격음 차단 성능을 측정...[→자세히보기] 2020/06/10
  • 사업 구조 개편…불황 극복 나선 건자재업계 전방산업의 부진 등 전반적인 경기 불황을 극복하기 위해 국내 건자재업계가 일제히 사업 구조 개편을 실시했다. 4일 업계에 따르면 KCC(002380)는 신설법인을 설립해 기존 사업과 신사업을 분리하기로 결정했으며, 목질자재 부문이 주력인 동화기업(025900)은 최근 2차 전지 관련 업체를 인수했다. 건설·건자재 기업인 아이에스동서(010780)는 기존 계열사 매각에 나섰다. 이들은 사업 구조 개편을 통해 포트폴리오를 강화하거나, 기존 사업과의 시너지로 불황을 극복한다는 전략이다. [→자세히보기] 2019/08/05
  • '폭염'에 냉방비 줄여주는 건자재 '인기' 연일 기록적인 폭염이 이어지면서 단열필름, 단열유리 등 단열 건축자재가 인기를 끌고 있다. 이들 건축자재는 건축물의 불필요한 열손실을 막아준다는 점에서 겨울철 전용 제품으로 꼽히지만 여름철에도 외부의 뜨거운 열이 건물 안으로 들어오지 못하게 차단하는 역할을 한다. 30일 건자재업계에 따르면 토털 인테리어 솔루션 기업 한화L&C의 '한화솔라필름'은 6~7월 매출이 전년 동기에 비해 50% 가까이 급증했다. 이 제품은 창유리에 부착하는 시트 형태의 단열필름이다. 태양열 차단으로 냉방비를 절약하는데 효과적인 제품으로 입소문이 나면서 2014년 출시 후 판매량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 특히 6~8월 여름철 판매가 집중된다. 연 매출의 40% 정도가 이 시즌에 발생한다. [→자세히보기] 2018/08/01
  • 건자재株, 새 정부 건설정책 수혜 한국투자증권은 1일 새 정부 건설정책 핵심은 주거복지와 교통망 혁신이 될 것이라며 건자재 업종이 수혜를 볼 것으로 내다봤다. 이경자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김수현 사회수석 임명에 이어 김현미 의원을 국토부 장관으로 내정했다”며 “공통점은 서민 주거 복지를 강조했다는 점”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부동산은 정책 효과가 나타날 때까지 오랜 시간이 걸린다”며 “정부 정책의 방향성을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자세히보기] 2017/06/01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