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17/05/17
화력발전
민간 발전회사들이 문재인 대통령의 ‘공정률 10% 미만 신규 석탄화력발전소 원점 재검토’ 공약이 현실화될 것에 대비해 긴급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했다. 새 정부가 기존 건설 허가를 취소할 경우 법적 대응도 불사한다는 방침이라고 한국경제가 보도. 16일 업계에 따르면 강릉에코파워 고성그린파워 포스파워 당진에코파워 등 신규 석탄화력발전소를 짓고 있는 발전사업자 네 곳은 정부의 신규 화력발전소 원점 재검토에 대비해 지난 15일 TF팀을 구성했다고. 한 발전사 관계자는 “검토 결과 신규 발전소 허가 취소는 재산권 침해로 행정소송과 헌법소원이 가능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현재 공정률 10% 미만 석탄화력발전소는 아홉 곳이라고.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삼성엔지니어 13,850 ▼100 -0.72% 바로가기
  • 두산중공업 13,200 ▼100 -0.75% 바로가기
  • GS건설 44,900 ▼550 -1.54%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민간 발전 "신설 석탄화력발전소 중단 땐 소송" 민간 발전회사들이 문재인 대통령의 ‘공정률 10% 미만 신규 석탄화력발전소 원점 재검토’ 공약이 현실화될 것에 대비해 긴급 태스크포스(TF)팀을 구성했다. 새 정부가 기존 건설 허가를 취소할 경우 법적 대응도 불사한다는 방침이라고 한국경제가 보도. 16일 업계에 따르면 강릉에코파워 고성그린파워 포스파워 당진에코파워 등 신규 석탄화력발전소를 짓고 있는 발전사업자 네 곳은 정부의 신규 화력발전소 원점 재검토에 대비해 지난 15일 TF팀을 구성했다고. 한 발전사 관계자는 “검토 결과 신규 발전소 허가 취소는 재산권 침해로 행정소송과 헌법소원이 가능한 것으로 파악됐다”고 말했다. 현재 공정률 10% 미만 석탄화력발전소는 아홉 곳이라고. [→자세히보기] 2017/05/17
  • 원전 대안 `화력발전株` 부상 일본 원전 폭발에 따른 불안감이 고조되면서 원자력 발전 비중 축소시 화력 발전부문이 성장할 가능성이 존재한다는 분석이 힘을 얻고 있다. 2011/03/18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