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19/02/28
현대차그룹
현대자동차가 향후 5년 동안 연구개발(R&D)과 미래기술 분야 등에 약 45조원을 투자한다. 지난 5년간 현대차의 연평균 투자액(5조7,000억원)보다 60% 가까이 늘어난 금액이다. 이를 통해 지난해 2.1%에 불과했던 자동차 부문 영업이익률을 2022년까지 7%로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현대차 지분(약 3%)을 보유하고 있는 미국계 헤지펀드 엘리엇의 고액 배당 요구 등 공세가 이어지자 대규모 투자를 통해 주가를 끌어 올려 주주들의 불만을 잠재우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현대로템 14,900 ▼200 -1.32% 바로가기
  • 현대차 164,500 ▼5,500 -3.24% 바로가기
  • 기아차 50,500 ▼2,500 -4.72%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팰리세이드 출고 3개월 빨라진다, 현대차 노사 월 40% 증산 합의 인기 차종인 현대자동차 팰리세이드 생산량이 월 40%가량 늘어난다. 현대차 노사는 주문 적체에 시달리고 있는 팰리세이드 증산에 최근 합의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 조치로 팰리세이드의 출고 대기기간이 최대 3개월 가량 빨라지게 됐다. 노사는 현재 월 6240대 생산에서 2400대(40%가량) 증가한 월 8640대를 생산하기로 합의했다. 노사가 출시 3개월 만에 이례적으로 증산을 합의한 것은 판매 호조를 보이는 차종 생산량을 늘려 회사 위기를 함께 타개하자는 공감대를 형성됐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자세히보기] 2019/04/05
  • 현대차 "주주가치 높이겠다" 향후 5년간 45조원 투자 현대자동차가 향후 5년 동안 연구개발(R&D)과 미래기술 분야 등에 약 45조원을 투자한다. 지난 5년간 현대차의 연평균 투자액(5조7,000억원)보다 60% 가까이 늘어난 금액이다. 이를 통해 지난해 2.1%에 불과했던 자동차 부문 영업이익률을 2022년까지 7%로 끌어올리겠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현대차 지분(약 3%)을 보유하고 있는 미국계 헤지펀드 엘리엇의 고액 배당 요구 등 공세가 이어지자 대규모 투자를 통해 주가를 끌어 올려 주주들의 불만을 잠재우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자세히보기] 2019/02/28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