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20/07/01
화장품
한국관광공사와 중국 최대 여행기업인 씨트립이 중국 전역에 한국 관광 상품을 판매한다고 밝히면서 중국의 한한령(限韓令·한류 금지령) 해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한국을 찾는 중국 관광객을 주 고객으로 하는 국내 호텔 및 면세점, 화장품업계에 훈풍이 불 것이란 예측이 나온다. 이미 호텔·면세점, 화장품 기업 주가는 중국 관광객 유입과 한한령 해제 기대감으로 급등했다. 30일 호텔과 면세 사업을 하는 호텔신라 주가는 전날보다 7.58% 오른 7만1000원으로 장을 마감...[→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한국콜마홀딩 23,250 ▲1,250 +5.68% 바로가기
  • LG생활건강 1,340,000 ▲40,000 +3.08% 바로가기
  • 아모레G 53,100 ▲1,400 +2.71%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오랜만에 히트작 낸 아모레 라네즈…'네오쿠션' 뭐길래 아모레퍼시픽의 '라네즈'가 최근 피부 메이크업 제품인 '네오쿠션'을 출시해 인기를 끌고 있다. 라네즈의 메이크업 제품 히트작 출시는 '투톤립바' 이후 5년여 만이다. 파격적인 디자인과 시의적절한 기능성, 유명 인플루언서를 동원한 마케팅이 이 제품의 인기 비결이다. 오프라인에 물량이 풀리기 전부터 찾는 소비자가 많아 아리따움 매장에서 잡음이 나오기도 했다. 10일 아모레퍼시픽에 따르면 이 회사의 기능성 브랜드 라네즈는 지난 1일자로 쿠션 파운데이션 제품인 '네오쿠션'을 온·오프라인에 정식 출시했다. 현재까지 약 4만개가 판매됐으며 매출...[→자세히보기] 2020/07/10
  • 中 최대 여행사 韓관광상품 판매에 면세점·화장품업계 '한한령 해제' 기대 한국관광공사와 중국 최대 여행기업인 씨트립이 중국 전역에 한국 관광 상품을 판매한다고 밝히면서 중국의 한한령(限韓令·한류 금지령) 해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이에 따라 한국을 찾는 중국 관광객을 주 고객으로 하는 국내 호텔 및 면세점, 화장품업계에 훈풍이 불 것이란 예측이 나온다. 이미 호텔·면세점, 화장품 기업 주가는 중국 관광객 유입과 한한령 해제 기대감으로 급등했다. 30일 호텔과 면세 사업을 하는 호텔신라 주가는 전날보다 7.58% 오른 7만1000원으로 장을 마감...[→자세히보기] 2020/07/01
  • 中 618 '대박' 아모레퍼시픽, 2분기 회생 가능성은 아모레퍼시픽이 중국 상반기 최대 쇼핑 축제 618 행사에서 대박을 터뜨렸다. 설화수와 헤라 등 고가 브랜드들이 작년과 비교해 세 자릿수의 매출 성장률을 기록했다. 다만 아모레퍼시픽그룹 전체 실적은 이번 2분기에도 회복이 어려울 것으로 보인다. 주요 자회사인 이니스프리가 수요가 가장 많았던 중국 시장에서 기를 못 펴고 있다는 분석이다. 25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아모레퍼시픽은 지난 1일부터 20일까지 진행된 중국 '618 쇼핑 축제'에서 전년 대비 평균 531% 성장한 매출을 거뒀다. 프리미엄 브랜드인 설화수의 경우 행사 첫 날 5분 만에...[→자세히보기] 2020/06/25
  • [단독] "시진핑 반드시 방한…일부지역 한국인 집 못박은건 해선 안될일" "중한(한중)에 이어 중한일(한중일) 삼국의 공동 방역 협력 체제 또한 조속히 구축되어야 한다. 이는 유라시아 대륙 동쪽에 전염병을 차단하는 일종의 ‘안정된 섬’을 형성하게 될 것이다." 싱하이밍(邢海明·56) 주한 중국대사는 17일 서울 중구 주한 중국대사관에서 동아일보와 인터뷰를 갖고 “전염병 종식 이후에 중한일이 산업 협력을 심화해 아시아의 기회, 번영을 공동으로 모색하는 데도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코로나19 위기를 한중일이 기회로 삼아야 한다는 것이다. [→자세히보기] 2020/03/18
  • 시진핑, 우한 전격 방문…사실상 코로나 종식 선언 수순?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코로나19 발원지인 후베이성 우한을 전격 방문해 “형세를 안정화하고 전환한다는 목표를 달성했다”고 강조했다. 중국이 사실상 코로나19와의 전쟁에서 승리했음을 선언하는 제스처이자 전염병 통제 성과를 대내외에 과시하려는 행보로 풀이된다. 중국 관영 CCTV 등에 따르면 시 주석은 10일 오전 항공편으로 우한에 도착해 후베이성과 우한의 코로나19 방역 업무를 시찰했다. 시 주석은 코로나19 환자를 수용하기 위해 열흘 만에 세운 훠선산병원을 찾아 화상 연결을 통해 일선에서 분투하는 의료진을 격려했다. [→자세히보기] 2020/03/11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