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20/09/17
원전해체
산업통상자원부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공동으로 '원전 해체 기술 개발' 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를 지난 5월 신청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산업부에서 내놓은 보도설명자료를 보면 이번 사업은 2022년부터 8년간 진행되며 총예산은 8712억원이다. 산업부와 과기부는 지난달 '가동 원전 안전성 향상 핵심 기술 개발' 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한 바 있다. 이 사업에는 9170억원이 투입되며 사업 기간은 해체 사업과 같은 2022년부터 2029년까지다.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신성이엔지 2,205 ▲95 +4.5% 바로가기
  • SDN 3,150 ▲60 +1.94% 바로가기
  • 오르비텍 3,075 ▲15 +0.49%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정부, 8700억 들여 원전해체 기술개발 추진, 예타 신청 산업통상자원부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공동으로 '원전 해체 기술 개발' 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를 지난 5월 신청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날 산업부에서 내놓은 보도설명자료를 보면 이번 사업은 2022년부터 8년간 진행되며 총예산은 8712억원이다. 산업부와 과기부는 지난달 '가동 원전 안전성 향상 핵심 기술 개발' 사업에 대한 예비타당성 조사를 신청한 바 있다. 이 사업에는 9170억원이 투입되며 사업 기간은 해체 사업과 같은 2022년부터 2029년까지다. [→자세히보기] 2020/09/17
  • 월성 1호기 해체비용 7천억 넘어…기술 일부 부족 원자력발전소 월성 1호기는 정부의 영구정지 결정으로 고리 1호기에 이어 두 번째로 해체 절차를 밟는 원전이 됐습니다. 해체 완료까지는 15년 정도가 걸리고 비용은 7,000억원 이상이 들 것으로 보입니다. 앞으로 해체까지는 많은 시간이 걸리게 됩니다. 우선 원전 운영 주체인 한국수력원자력이 '해체 계획서'를 작성해 주민 공청회를 거쳐 정부 승인을 받는 과정에만 5년 정도 소요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후 본격적인 해체 작업에는 핵연료 냉각과 반출, 시설물 해체, 부지 복원까지 고려하면 10년의 기간이 필요합니다. 2017년 영구정지 결정이 내려진...[→자세히보기] 2019/12/26
  • 원전해체연구소 울산,부산 공동유치, 15일 고리원전서 협약식 개최 원자력발전소의 해체 방법과 핵심기술을 연구, 개발하고 관련 산업을 주도할 국내 첫 원전해체연구소가 울산과 부산 접경지역에 들어선다. 울산시와 부산시, 산업통상자원부는 15일 오후 2시 30분 부산시 기장군 장안읍 고리원자력본부에서 원전해체연구소를 짓기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 연구소는 울산, 부산의 접경지역인 신고리 7·8호기(미정) 예정부지가 유력하다. 2400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며 2022년 완공을 목표로 2020년부터 공사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자세히보기] 2019/04/15
  • 산업부, 3월 동남권 원전해체 연구소 설립, 원전 해체 산업 추진 청와대가 전날 있었던 기업인 간담회의 후속조치로 산업부에 오는 3월 동남권 원전 해체 연구소를 설립해 원전 해체산업 육성 방안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청와대는 16일 문재인 대통령과 기업인 간담회에서 언급된 사항들에 대한 후속조치를 내놓았다. 문 대통령은 전날 기업인 간담회에서 현재 탈원전 정책을 유지할 뜻을 분명히 하면서 대신 현재의 원자력기술을 유지하기 위한 투자와 함께 원전 해체산업도 육성할 뜻을 밝힌 바 있다. [→자세히보기] 2019/01/17
  • 성윤모 "원전, 방사능 다루는 위험시설" 탈원전 입장 견지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후보자는 17일 원자력발전소(원전)에 대해 "위험물질인 방사능을 다루는 위험시설"이라고 탈원전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성 후보자는 국회 산자위 윤한홍 자유한국당 의원이 이날 산업부로부터 제출받아 공개한 인사 청문 서면질의 답변서에서 탈원전에 대해 이같이 말했다. 성 후보자는 "탈원전(에너지전환)은 시대적 요구이자 국민의 지지를 바탕으로 추진되고 있다"며 "전통발전원에서 재생에너지로의 에너지 전환이라는 세계적 추세에 뒤쳐지지 않아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2018/09/18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