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21/11/25
엔터
방탄소년단이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인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A)’에서 최고상을 포함해 3관왕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운 가운데 병역법 개정안 혜택을 받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국회 국방위는 25일 오전 법안소위를 열어 국익기여도가 높은 대중문화예술인에 대해 대체복무를 허용하는 내용의 '병역법 개정안'을 논의한다. 예술·체육 분야에 대중예술(대중문화)를 포함하는 내용이 골자다. 현행법은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예술·체육 분야의 특기를 가진 사람으로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추천한 사람을 예술·체육요원으로 편입할 수 있도록 규정했다.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디어유 76,700 ▲5,900 +8.33% 바로가기
  • 에이스토리 29,900 ▲1,150 +4.0% 바로가기
  • 엔씨소프트 732,000 ▲15,000 +2.09%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한한령 빗장 여는 中···정상회담도 추진 한국과 중국이 고위급 교류와 문화 협력을 강화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6년간 이어져온 중국의 ‘한한령(限韓令)’이 상당 부분 해제될 것으로 보인다. 또 문재인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 간 정상회담 논의를 이어가되 코로나19 상황 등을 고려해 화상 회담 가능성도 검토하기로 했다. 서훈 청와대 안보실장과 양제츠 중국 공산당 외교 담당 정치국원은 지난 2일 중국 톈진에서 만나 한중 교류 협력 강화와 한반도 평화 증진, 공급망 협력 등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자세히보기] 2021/12/06
  • BTS 대체복무 가능해질까…국회, 병역법 개정안 논의 방탄소년단이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인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AMA)’에서 최고상을 포함해 3관왕이라는 전무후무한 기록을 세운 가운데 병역법 개정안 혜택을 받을 수 있을지 관심이 쏠린다. 국회 국방위는 25일 오전 법안소위를 열어 국익기여도가 높은 대중문화예술인에 대해 대체복무를 허용하는 내용의 '병역법 개정안'을 논의한다. 예술·체육 분야에 대중예술(대중문화)를 포함하는 내용이 골자다. 현행법은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예술·체육 분야의 특기를 가진 사람으로서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 추천한 사람을 예술·체육요원으로 편입할 수 있도록 규정했다. [→자세히보기] 2021/11/25
  • 한류스타 中 웨이보 계정, 이달부터 활동 재개…한한령 해제 조짐? 중국 정부에 의한 정풍 운동의 일환으로 정지당한 한류 연예인들의 웨이보 SNS 계정 활동이 다시 풀리면서 한한령으로 얼어붙은 중국과의 교류가 되살아날지 주목된다. 복수 연예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그동안 차단돼 있던 국내 한류 스타들의 웨이보 게시글 업로드가 이달 들어 다시 가능해진 것으로 알려졌다. 가수, 배우들이 다수 포함된 한 대형 기획사 관계자는 23일 이데일리에 “웨이보 계정 로그인은 원래부터 가능했지만 지난해 이후 새 글을 업로드하는 건 한동안 불가능했다”며 “그러다 최근 들어 새 글 게시가 다시 가능해졌다”고 귀띔했다. [→자세히보기] 2021/11/24
  • BTS, 미국 팬들 직접 만난다 그룹 방탄소년단(BTS·사진)이 미국에서 현장 콘서트를 연다. BTS가 대면 공연을 하는 건 코로나19 사태가 일어난 이후 2년 만이다. K팝 현장 공연의 전면적인 재개가 가시화하면서 엔터테인먼트 시장이 들썩이고 있다. BTS는 28일 팬 커뮤니티 플랫폼 위버스와 공식 SNS를 통해 “‘BTS 퍼미션 투 댄스 온 스테이지-LA’ 공연을 미국 로스앤젤레스(LA)에서 연다”고 발표했다. 공연은 오는 11월 27~28일, 12월 1~2일 LA 소파이 스타디움에서 열린다. 하이브는 이번 공연을 위해 관련 직원 100여 명에 대한 우선 백신 접종을 신청해 최근 접종을 완료한 것으로 알려졌다. [→자세히보기] 2021/09/29
  • 몸값 최대 4조 'SM엔터'…이수만, 승계 대신 매각 나선 이유 M&A(인수합병) 시장에서 에스엠(SM엔터테인먼트) 인기가 뜨겁다. 카카오, NAVER, CJ 등 국내 굴지의 기업이 구애를 펼친다. 일방적 구애가 아니라 창립자 이수만 총괄프로듀서의 속내도 지분 매각쪽이어서 M&A를 둘러싼 기류가 화끈하다. 증권업계에서는 저평가받아왔던 에스엠의 기업가치가 상승할 기회라는 분석이다. 3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에스엠 지분 인수전에는 카카오엔터테인먼트, CJ, 하이브 등이 참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매각 대상은 최대주주인 이 총괄 프로듀서의 보유 지분이다. 지난 3월 말 기준 이 프로듀서의 에스엠 보유 지분율은 18.73%다. [→자세히보기] 2021/08/04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