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20/11/20
2차전지
전기차 업체 테슬라 주가가 S&P500 지수 편입을 호재로 사상최고가를 경신했다. 19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테슬라 주가는 장중 508.61달러를 기록했다. 기존 장중 최고가는 9월1일에 기록된 502.49달러였다. 이날 종가는 간발의 차로 500달러에 못 미친 499.27달러였다. 상승률은 2.6%였다. 테슬라 주가는 종가 기준으로도 지난 8월31일에 기록한 489.32달러를 넘어섰다. 테슬라 주가는 S&P500지수 편입 발표 전인 지난 16일 408달러에 마감했지만 이후 3거래일 만에 100달러나 치솟았다. 투자은행 모건스탠리는 하루 전 테슬라에 대한...[→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상아프론테크 44,000 ▲2,100 +6.21% 바로가기
  • 씨아이에스 6,530 ▲170 +2.83% 바로가기
  • 동화기업 39,800 ▲700 +2.17%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단독] "日 텃밭 공략" 현대차·LG화학, 인니에 배터리 합작사 현대자동차와 LG화학이 인도네시아 수도 자카르타 인근 카라왕 지역에 전기차 배터리 합작 공장을 짓는다. 세계적으로 동남아시아 지역에 전기차 배터리 공장이 세워지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두 회사가 인도네시아를 전초기지로 동남아국가연합(ASEAN·아세안) 전기차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승부수를 던진 것으로 풀이된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현대차와 LG화학은 최근 인도네시아 카라왕 지역에 배터리 합작법인(JV) 공장을 지을 부지를 확보했다. 카라왕은 자카르타에서 동쪽...[→자세히보기] 2020/11/26
  • 테슬라 시총 첫 5000억달러 고지…머스크 세계 2위 부자로(종합) 미국의 전기차업체 테슬라의 시가총액이 사상 처음 5000억달러(약 555조원)를 넘어섰다. 올해 초 세계 35위 부자였던 일론 머스크 최고경영자는 1년도 안 돼 2위로 뛰어올랐다. 24일(현지시간) 마켓포인트에 따르면 이날 테슬라 주가는 전거래일 대비 6.43% 오른 주당 555.38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사상 최고치다. 장중 한때 주당 559.99달러까지 치솟기도 했다. 테슬라는 이날 주가가 527.48달러를 넘으면 시총 5000억달러를 넘어섰는데, 장 초반 출발부터 3% 넘게 오른 540달러대...[→자세히보기] 2020/11/25
  • 테슬라, 장중 508달러 사상 최고가…S&P500 편입효과 전기차 업체 테슬라 주가가 S&P500 지수 편입을 호재로 사상최고가를 경신했다. 19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테슬라 주가는 장중 508.61달러를 기록했다. 기존 장중 최고가는 9월1일에 기록된 502.49달러였다. 이날 종가는 간발의 차로 500달러에 못 미친 499.27달러였다. 상승률은 2.6%였다. 테슬라 주가는 종가 기준으로도 지난 8월31일에 기록한 489.32달러를 넘어섰다. 테슬라 주가는 S&P500지수 편입 발표 전인 지난 16일 408달러에 마감했지만 이후 3거래일 만에 100달러나 치솟았다. 투자은행 모건스탠리는 하루 전 테슬라에 대한...[→자세히보기] 2020/11/20
  • 테슬라 10% 폭등…모건스탠리 투자의견 비중 확대(상보) 테슬라 주가가 19일(현지시간) 뉴욕 증시에서 10% 폭등 했다. 테슬라는 이날 정규장을 10.20% 뛴 486.64달러로 마감했다. 뉴욕시간으로 오후 5시 3분 현재 시간외 거래는 큰 변동없이 486달러선을 유지하고 있다. 테슬라가 뉴욕증시의 간판지수 스탠다드앤푸어스(S&P)500 지수에 편입이 확정되면서 호재가 잇따르고 있다. 이날은 대형은행 모건스탠리가 3년 만에 처음으로 투자의견을 비중확대로 상향하며 목표주가를 540달러로 제시했다. 모건스탠리는 가장 낙관적 시나리오에서는 테슬라 목표가가 1069달러까지도 치솟을 수 있다고...[→자세히보기] 2020/11/19
  • 전기차 충전, 내년부터 휴대폰 충전만큼 쉬워진다 서울 양천구 신월동에 거주하는 김모씨의 전기차에 충전량 부족을 알리는 빨간불이 들어왔다. 전기차 충전대가 있는 공용 주차장에 갔지만 이미 다른 차량이 주차돼 있었다. 하지만 김씨는 걱정하지 않았다. 집 근처에 있는 가로등 옆으로 차를 몰고가 가로등에 부착된 충전기를 꺼내 전기차 충전을 시작했다. 당장 내년부터 서울 양천구에서 쉽게 마주치게 될 모습이다. 정부가 2025년까지 전기차와 충전기 비율을 2 대 1로 끌어올리기로 한 데 따른 것이다. 지난달 30일 문재인 대통령이 내놓은 ‘미래차 확산 및 시장선점 전략’에 기반한 정책이다. [→자세히보기] 2020/11/11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