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20/09/14
2차전지
현대차그룹이 내년 상반기에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를 가동하며 테슬라 추월에 나선다. 지난 130년간 자동차를 지배해왔던 내연기관을 뒤로 하고, 이제 배터리로 움직이는 전기차 시대를 본격 개막하는 것이다. 현대차그룹은 노조와 긴밀히 협의하며 E-GMP로 글로벌 전기차 시장의 선두그룹으로 치고 나갈 태세다. 이 플랫폼은 글로벌 강자인 한국 배터리업체들에게도 전무한 성장 기회가 될 전망이다. 관련산업의 판도를 뒤흔들 현대차그룹 E-GMP 가동의 의미와 파장을 분석해본다. "폭스바겐은 2023년까지 전기차 생산과 소프트웨어 발전...[→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우리산업홀딩 5,190 ▲320 +6.57% 바로가기
  • 코윈테크 21,200 ▲1,050 +5.21% 바로가기
  • 명성티엔에스 15,300 ▲650 +4.44%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테슬라 '배터리 데이' 충격파…증권사들 평균목표가↓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22일(현지시간) 뉴욕 중시에서 '배터리 데이'의 충격파를 이어갔다. 테슬라 주가는 장중 7∼8%대의 낙폭을 보이며 400달러 선이 무너졌다. 테슬라 최고경영자(CE0) 일론 머스크는 전날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 테슬라 공장에서 전기차 배터리 신기술 등을 설명하는 '배터리 데이' 행사를 가졌지만, 투자자들의 기대치를 충족하는 내용은 없었다는 평가가 나왔다. 로이터통신은 "투자자들은 머스크가 주행 수명 '100만마일(약 161만㎞) 배터리' 계획과 비용 절감 목표 등 두 가지 중대한 내용을 발표할 것이라고 기대했지만...[→자세히보기] 2020/09/24
  • 머스크 "전기차 수요 급증에 배터리 공급부족 올 수도" 일론 머스크 테슬라 최고경영자(CEO)는 22일(현지시간) 2022년부턴 전기차 수요가 급증해 심각한 배터리 공급부족 사태가 빚어질 것으로 예상했다. 또 전기차 배터리 비용을 절반으로 낮추겠다고 공언했다. 로이터통신과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따르면 머스크 CEO는 코로나19 사태 후 처음으로 열리는 테슬라 주주총회, 이른바 '배터리데이'에서 기존 배터리보다 강력하고 오래 지속되며 가격은 절반인 차세대 배터리를 소개했다. 머스크 CEO는 이날 캘리포니아주 프리몬트 공장에서 열린 행사에 직접 나와 "우리는 적당한 가격의 차를 갖고...[→자세히보기] 2020/09/23
  • 테슬라 '배터리 빅이벤트'…'K-배터리' 시장 더 커진다 테슬라가 '배터리 데이'에 발표할 내용에는 누구보다 한국 배터리 업체들의 관심이 남다르다. 배터리 업계에선 "워낙 보안이 철저해 어떤 내용이 나올 지 예측하긴 어렵지만 테슬라가 기술력을 바탕으로 전기차 선두자리를 지키려는 전략들을 내놓을 것은 분명하다"고 밝혔다.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오는 23일 새벽 5시30분 열리는 테슬라 '배터리 데이'와 관련해 국내 배터리 업계들은 자사에 미칠 예상 내용 파악과 영향 점검에 분주한 모습이다. 특히 배터리 업계는 공통적으로 테슬라가 이번 배터리 데이에서 만에 하나 중국 최대 배터리 업체인...[→자세히보기] 2020/09/22
  • 배터리데이 D-1…테슬라 주식 4.8조 보유 '서학개미' 기대감 미국 전기차 업체 테슬라가 새로운 2차전지(배터리) 기술을 공개하는 '테슬라 배터리 데이' 행사가 약 하루 앞으로 다가왔다. 이번 행사에서 세계 배터리·전기차 업계의 판도를 뒤바꿀 혁신적 내용이 나올지 국내외 배터리·자동차 업계부터 관련 종목 투자자 등 금융시장의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21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테슬라는 미국 서부시간으로 오는 22일 오후 1시 30분(한국시간 23일 오전 5시 30분) 배터리 데이 행사를 개최한다. 이 행사는 전 세계에 온라인 생중계된다. [→자세히보기] 2020/09/21
  • [단독] 주주 달래기 나선 LG화학 "배터리 분사해도 지분 70% 유지" 전지사업부문 물적 분할을 공식화한 LG화학이 애널리스트 대상 긴급 컨퍼런스콜을 열고 주주 달래기에 나섰다. 시장의 관심을 받고 있는 신설회사의 상장(IPO) 시점은 여전히 정해지지 않았지만 상장 후 모회사(LG화학)의 지분율은 최소 70%를 지키겠다고 밝혔다. 1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G화학은 이날 이사회 이후 애널리스트 대상의 컨퍼런스콜을 진행했다. 이날 오전 LG화학은 이사회를 열어 전지사업부문 물적분할 안건을 결의했다. 12월1일이 분할기일로 신설법인...[→자세히보기] 2020/09/18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