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17/06/30
수소차
29일 서울 코엑스에서 진행된 ‘2017 SNE리서치 차세대전지세미나’에서 임철호 현대자동차 환경기술센터 팀장은 수소전기차 개발동향에 대해 강연을 진행하며 이같이 말했다. 현대자동차는 지난 2013년 세계 최초로 수소자동차를 양산했다. 임철호 팀장은 휘발유차와 경유차와의 관계를 비유로 들며 전기차?수소차가 공존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는 “전기차 업체들은 경쟁적으로 주행거리를 늘리기 위해 배터리를 더 많이 싣고 있다”며 “차량 중량과 가격은 그만큼 오른다”고 말했다.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상아프론테크 59,400 ▲6,400 +12.08% 바로가기
  • 효성첨단소재 233,500 ▲16,500 +7.6% 바로가기
  • 뉴로스 5,910 ▲110 +1.9%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SK㈜, 中지리차와 공동 펀드 조성 추진…"투자처·규모는 미정" SK그룹의 투자전문 지주회사인 SK㈜가 중국 내수 1위 완성차업체인 지리(Geely·吉利) 자동차와 손잡고 펀드를 조성한다. 25일 업계에 따르면 SK㈜는 지리자동차와 공동 펀드 조성을 추진 중이다. 다만 투자처와 투자 규모 등은 아직 정해지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업계에서는 SK㈜가 올해를 첨단소재와 그린, 바이오, 디지털 등 4대 핵심 사업의 실행을 본격화하는 원년으로 정한 만큼 지리차와 조성하는 펀드도 4대 핵심 사업 분야에 투자할 것으로 보고 있다. [→자세히보기] 2021/01/26
  • '수소경제 확산에'…작년 연료전지 전력거래량 54% 급증 수소경제 확산과 함께 지난해 연료전지로 생산한 전력의 거래량이 전년 대비 50% 이상 큰 폭으로 증가했다. 25일 전력통계정보시스템에 따르면 지난해 국내 연료전지 설비용량(모든 발전설비를 동원해 생산해낼 수 있는 전력 규모)은 605MW로 전년의 464MW 대비 30.4% 늘었다. 연료전지는 수소와 산소의 전기화학적 반응을 통해 전기를 생산하는 설비다. 유해 물질을 거의 배출하지 않을 뿐 아니라 태양광, 풍력 등 다른 신재생에너지에 비해 안정적인 전력 생산이 가능하고 설치 면적당 발전량도 많다. 연료전지 설비용량은 2012년 56MW에 불과...[→자세히보기] 2021/01/25
  • 글로벌 완성차 업체들, 수소차 주도권 경쟁 '후끈' 세계 각국이 2050년까지 탄소중립을 실현하겠다는 목표를 앞다퉈 발표하면서 수소전기차 시장을 향한 글로벌 자동차업계의 발걸음이 빨라지고 있다. 완성차 브랜드들은 특히 30년 뒤 2천만대까지 성장할 것으로 예상되는 수소전기 상용차 시장 진출에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12일 르노그룹은 최근 세계 최대 수소연료전지 업체 중 하나인 플러그파워와 수소차 생산을 위해 합작 법인을 설립한다고 발표했다. 유럽 내 연료 전지 기반 중소형 상용차 시장을 30% 이상 점유하는 것을 목표로 프랑스에 수소 연료전지 시스템과 최첨단 수소 차량 생산 라인...[→자세히보기] 2021/01/20
  • SK, 美 수소기업 투자 5일 만에 2조원 벌었다 SK㈜와 SK E&S가 공동으로 투자한 수소 기업 플러그파워의 주가가 급등하면서 5일 만에 2조원을 벌었다. SK㈜와 SK E&S는 지난 7일 미국 수소 기업 플러그파워에 각각 8000억원을 출자해 총 1조6000억원을 투자했다. 이후 플러그파워의 주가는 지난 12일 66달러로 마감해 SK의 주당 취득가액 29달러 대비 130% 상승했다. SK의 지분가치는 배 이상 치솟아 보유가치 상승분이 2조원을 넘어섰다. 플러그파워의 시가총액은 34조원 규모로 상승했다. 플러그파워와 프랑스 르노그룹은 지난 12일 유럽 내 중소형 수소상용차 시장 공략을 위한 합작법인을...[→자세히보기] 2021/01/14
  • SK·한화, 수소 기업에 손 뻗는다 SK, 한화 등 국내 기업들이 수소 관련 기업에 손을 뻗고 있다. 이들은 수소 에너지 시장 선점을 위해 기존 수소 전문 기업과 인수·합병(M&A)을 추진하거나 파트너십을 맺는 데 적극적이다. 11일 컨설팅 업체 맥킨지에 따르면 수소경제는 2050년 연간 3천조원 규모의 수소 및 관련 장비 시장과 3천만개 이상의 누적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업들은 각 국가의 환경규제가 강화되며 화석연료 대신 수소가 각광받자 관련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SK그룹은 새해 첫 투자처로 미국 수소 기업 '플러그파워'를 낙점했다. [→자세히보기] 2021/01/11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