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21/11/26
수소
25일 시간외 매매에서 평화산업 주가가 상한가를 기록했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평화산업 주가는 종가보다 10.00% 오른 2090원에 시간외 거래를 마쳤다. 평화산업의 시간외 거래량은 44만1265주이다. 이날 업계에 따르면 26일 오전 10시20분 산업통상자원부는 서울 정부청사에서 제4차 수소경제위원회를 개최한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수소에너지를 선도하겠다고 나섰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정부는 차세대 연료전지 특화단지, 국내 최대 규모의 액화수소 플랜트 구축 등 수소경제 핵심거점으로 자리 잡은 인천에서 ‘수소경제 성과와 수소선도국가 비전’을 발표했다.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풍국주정 16,700 ▲1,200 +7.74% 바로가기
  • 일진하이솔루 58,700 ▲3,600 +6.53% 바로가기
  • 삼영에스앤씨 13,250 ▲600 +4.74%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단독] 수소도 반도체·배터리·백신처럼 세제 지원 받는다…국회, 기재부에 요구 정부가 발표한 세법 개정안에 따라 내년부터 반도체와 배터리, 백신에 대한 세제 혜택이 강화되는 가운데, ‘국가전략기술’ 지정에서 제외된 수소 분야도 혜택을 받는 방안이 유력하게 검토 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른바 ‘퍼스트 무버(first mover)’로 글로벌 수소 산업 선점을 위해 파격적인 세제 지원이 필요하다는 목소리가 업계는 물론 정부 내에서도 제기된 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9일 복수의 국회 기획재정위원회 관계자들에 따르면, ‘국가전략기술’ 지정에서 제외된 수소 분야도...[→자세히보기] 2021/12/09
  • 평화산업, 주가 급등…26일 제4차 수소경제위원회 열린다 25일 시간외 매매에서 평화산업 주가가 상한가를 기록했다. 이날 오후 6시 기준 평화산업 주가는 종가보다 10.00% 오른 2090원에 시간외 거래를 마쳤다. 평화산업의 시간외 거래량은 44만1265주이다. 이날 업계에 따르면 26일 오전 10시20분 산업통상자원부는 서울 정부청사에서 제4차 수소경제위원회를 개최한다. 앞서 정부는 지난달 수소에너지를 선도하겠다고 나섰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정부는 차세대 연료전지 특화단지, 국내 최대 규모의 액화수소 플랜트 구축 등 수소경제 핵심거점으로 자리 잡은 인천에서 ‘수소경제 성과와 수소선도국가 비전’을 발표했다. [→자세히보기] 2021/11/26
  • [단독] 요소수 돌파구...현대차, '모든 상용차 수소화' 시점 앞당긴다 <앵커> 요소수 부족 사태로 화물차와 같은 상업용 경유 차량의 퇴출이 빨라지면서 이를 대체할 운송수단에 관심이 모이고 있습니다. 앞서 현대차는 수소 기술을 앞세워 2028년까지는 모든 상용차를 수소화 하겠다고 밝힌 바 있는데, 기존 계획보다 이 시점이 3년가량 앞당겨질 전망입니다. 이미 양산을 위한 준비는 다 마쳤다는 분석입니다. 송민화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자> 현대차가 예고한 상용차 라인업 수소화의 완성 시점은 오는 2028년까지입니다. [정의선 / 현대차그룹 회장 : 2028년까지는 글로벌 자동차 업계 최초로...[→자세히보기] 2021/11/17
  • 문 대통령 "2050년 100% 청정수소 전환…정부·기업 원팀" 문재인 대통령은 "지금의 그레이수소 100% 공급 구조를 2050년까지 100% 청정수소로 전환할 것"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7일 오후 인천시 서구 현대모비스 수소연료전지공장 예정지에서 열린 '수소경제 성과 및 수소선도국가 비전 보고'에 참석해 "정부는 청정 수소 선도국가를 대한민국의 핵심 미래 전략으로 강력히 추진해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행사는 청정수소경제 선도국가 도약을 목표로 그간의 성과를 점검하고, 대표기업들이 모여 의지를 결집하기 위해 마련됐다. [→자세히보기] 2021/10/08
  • "韓, 전세계 수소기술 국제표준 제안 20% 선점 전망" 한국이 국제표준화기구에 수소경제 선도기술을 신규 국제표준(NP)으로 지속 제안하며 전 세계 수소 기술 국제표준 제안의 20%를 선점할 것으로 전망됐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7일 현대모터스튜디오에서 '2021 수소경제 표준포럼' 총회를 열고 이런 내용을 포함한 국제표준화 성과를 점검했다. 이날 총회에는 현대자동차 관계자, 산·학·연 전문가 60여명이 온·오프라인으로 참석했다. 국표원은 2030년까지 국제표준 18건 제안을 목표로 하는 '수소경제 표준화 전략 로드맵'을 2019년 4월 수립하고...[→자세히보기] 2021/10/07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