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이슈
2020/05/28
제약·바이오
현대백화점그룹이 화장품 원료 업체인 SK바이오랜드 인수를 추진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28일 복수 매체에 따르면 현대백화점그룹은 SK바이오랜드의 지분을 인수하기 위해 자문사를 설정해 실사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인수 대상은 SKC가 보유한 지분 27.9% 전체다. SK바이오랜드는 1995년 설립 이래 국내 천연화장품 원료 시장 선두를 지키고 있는 회사다. SK바이오랜드는 자연에서 얻어진 천연자원을 이용한 원료개발에 앞장서 왔으며 식품, 의약품 부분에서도 신뢰할 수 있는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자세히보기]
관련종목
  • 이수앱지스 7,000 ▲860 +14.01% 바로가기
  • 테고사이언스 31,700 ▲3,300 +11.62% 바로가기
  • SK케미칼 155,500 ▲15,000 +10.68% 바로가기
이슈 관련 히스토리
  • ITC "대웅제약 보톡스 수입금지 10년" 주름개선제 보톨리눔 톡신을 두고 대웅제약과 메디톡스가 ‘전쟁’ 중인 가운데,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가 6일(현지 시각) 대웅제약의 주름개선제 ‘나보타’에 대해 “영업비밀을 침해했다”라며 수입금지 10년의 예비 판결을 내렸다. 최종 판결은 11월로 예정됐다. 이에 대해 대웅제약은 ITC로부터 공식적인 결정문을 받는 대로 이를 검토한 후 이의 절차를 진행해 나갈 방침이다. 앞서 메디톡스는 지난해 1월 미국 파트너사인 앨러간과 함께 대웅제약이 보툴리눔 균주와 제조공정을 훔쳐갔다며 ITC에 대웅제약과 미국 파트너사 에볼루스를 제소했다. [→자세히보기] 2020/07/07
  • 돈있어도 못사는 주식 'SK바이오팜'…목표주가 의미 없다 SK바이오팜이 상장 첫 날 상한가로 직행하며 ‘따상’에 성공했다. ‘따상’은 공모시장 투자자들이 사용하는 은어로 신규 상장종목이 거래 첫 날 공모가의 ‘2배 가격’으로 시초가를 형성한 뒤 ‘상한가’까지 치솟는 현상을 말한다. 매수 잔량은 2000만주 이상 쌓였다. SK바이오팜 공모주를 놓친 대부분의 투자자는 주식을 사고 싶어도 살 수 없었다. SK바이오팜 주가 향방에 관심이 집중된다. SK바이오팜은 2일 유가증권시장에서 공모가(4만9000원)의 2배인 9만8000원에 시초가를 형성했다. 신규 상장 기업의 거래 첫 날 시초가(시가)는 개장 전 동시호가에 따라...[→자세히보기] 2020/07/03
  • '역대급 대어' SK바이오팜 오늘 상장…상승폭 관심 기업공개(IPO) 시장에서 '역대급 대어'로 평가받는 SK바이오팜이 마침내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다. 지난달 일반 투자자를 대상으로 한 공모주 청약에서 역대 최대 증거금이 몰리며 큰 관심을 받은 터라 상장 첫날 상승 폭에 관심이 쏠린다. 2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SK바이오팜은 이날 오전 9시 유가증권시장 개장과 함께 본격적인 거래를 시작한다. 시초가는 이날 오전 8시 30분부터 9시까지 공모가의 90~200% 사이에서 호가를 접수해 매수·매도호가가 합치되는 가격에서 결정된다. 공모가가 4만9천원인 만큼 시초가는 최저 4만4천100원, 최고 9만8천원...[→자세히보기] 2020/07/02
  • '인보사 의혹' 이웅렬 전 회장 구속 기로…담담한 코오롱그룹(종합) 골관절염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케이주'(인보사)의 허가를 받기 위해 성분을 속인 과정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는 이웅열(64) 전 코오롱그룹 회장의 구속 여부가 오늘 결정된다. 코오롱그룹은 구속 여부에 대해 "특별한 입장은 없다"면서 담담한 심정으로 지켜본다는 입장이다. 30일 법원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김동현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오전 9시30분 이 전 회장의 약사법 위반, 사기, 자본시장법 위반(부정거래·시세조종 등), 배임증재 등 혐의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자세히보기] 2020/06/30
  • 메디톡스 '메디톡신' 시장 퇴출…품목허가 취소 확정[종합] 메디톡스의 주력 제품인 보툴리눔톡신 제제 '메디톡신주'의 품목허가(판매허가)가 취소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8일 메디톡스가 생산하는 메디톡신주 등 3개 품목에 대해 오는 25일자로 허가를 취소한다고 밝혔다. 품목허가 취소 대상은 메디톡신주 메디톡신주50단위 메디톡신주150단위 등이다. 식약처는 지난 4월17일부터 이들 품목의 품목허가 취소 등 행정처분 절차를 진행해 왔다. 메디톡스는 메디톡신주 등을 생산하면서 허가 내용과 다른 원액을 사용했음에도 마치 허가된 원액...[→자세히보기] 2020/06/18
1 2 3 4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