셀트리온에 대한 AI매매신호
적중률 +72.7%
최대수익률 +35.0%
현재 AI매매
신호는?








 
토론 게시판
((아마도)) 1,2,3
21/11/16 23:24(211.210.***.102)
조회 2971 추천 87 반대 16

금일 설교수 영상을 보고 드는 생각은..

 https://www.youtube.com/watch?v=0WlW92F4bng



(아마도1 - 국내 처방 과정이 복잡했던 이유)

-국산 치료제(신약)에 대한 안전 장치 마련

 (국내 최초 개발, 임상, 상품화 되는 첫 신약이기 때문에

  사망 등 최악의 경우, 제품 문제로 국한 하기 위한 조치)

 (필요시만 발주, 환자 동의 등은 특히 조심히 사용한 증거)

 ※대한민국 공무원 특성 - 안전제일

 

-처방 전후 데이터 수집 목적

 (단기 효과 및 장기적 안전성 검증은 유럽 신청시 유리)

 (올해 약 2만여명의 치료 데이터는 마케팅에 큰 자산될것)




▲ 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원본 이미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



(아마도2 - 국내에서 철저하게 외면 받은 이유)

-방역적 측면 

 (백신 접종율 확대 위해, 뛰어난 치료제 홍보는 방해됨)

 (현재는 부스터샷 상황까지 왔기에 매우 고심 중일 것)

 (또, 과연 10만개로 대응 할 수 있을까도 의문이였을 것)

 (무엇보다 국제적 승인 이전에 책임지기 싫었을 것)


-감정적 측면 

 (올초에 서&질은 각각 안전 백신 나올 때까지.. )

  :서전회장 - 전국민 자가진단 & 치료제 조합 주장

  :질멍청 - 거리두기로 전국민 70% 백신 추진 주장 

 (질멍청은 자신들 주장을 증명하고자 했을 것 / 자존심)

 (근데, 현재 부스터 투약 기간도 지키지 못하는 상황임)

 (결국, 연초에도, 지금도 서전회장 주장이 

  더 효과적이라는 것이 증명되고 있는 상황에서, 

  자존심을 지키면서 치료제를 사용할 명분과

  시기를 고심 중일 것으로 예상) 

 



(아마도3 - 12월 3일이 모두의 D-day가 될 것)

-합병 측면 

 (합병 과정에 대한 더 이상의 언급은 생략)

 (단, 대규모 수출 공시는 12월 3일 전후가 될 것으로 예상)

※이미 각국에 물량이 수출되는 과정이라도

  보안/엠바고 등 이유로 얼마든지 

  12월 3일 전후에 발표 할 수도 있다고 예측되고,

  무엇보다, 외교의 형평성 및 이해관계 등 때문이라도, 

  각국 수출 물량을 정확하게 발표 안할 가능성도 있음.

  무엇보다 승인 후 수출 절차도 최소 15일 정도는 예상됨.

 (화이자 백신 기준 1주일 / 셀트는 항체이고 핸디캡 적용)

 (따라서, 12월 3일 이후 한번에 통합해서 공시 진행 예측)


-명분 측면 

 (유럽 승인-국제적 인정)

 (유럽 승인으로 공무원들 부담/책임으로부터 해방될 것)  

 (금일 현재시간 확진자 3000명 넘음, 병실 감당 안될 것)

 (성인기준 백신접종율 90% 달성 - 초기 목적 달성)

 (대선 등 고려 시, 사실상 준비된 과정인 것처럼

  12월 3일 전후, 폭넓은 항체 치료 관련 발표 가능성 높음)






추신1)

-우리나라도 1일 확진자가 3000명이 넘었네요 ㅠㅠ

 (금일 23시 기준)


※정부의 대책이나, 회사의 대응을 보니

  개인들인 요구 한다고 해서 

  정부나 회사에서 들어줄 이유도 없고,

  그럴 생각도 없는 것 같습니다. 

  그냥, 지금은 코로나도 셀트리온 주가도

  계속 버티는 것만이 유일한 해답인 것 같습니다.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게 잘 버티시길 바라고, 

  전쟁 같은 셀트 주가에서도 잘 버티시길 바랍니다.

  (제 기준에서 딱 17일 기다리면 됩니다~

   차트도, 120선 돌파 재도전 후 하락한 뒤

   60일선에서 반등 시작하면 17일 걸리겠네요.)



추신2)

-12월 전 어설픈 공시와 어설픈 상승 보다는

 대주주 회피 물량 등을 고려해서 

 12월 3일 이후, 파격적인 공시와 이슈로

 대대적인 손바뀜과 랠리를 희망해봅니다.  

 








현재 54명이 동트기5분전님을 관심회원으로 설정 하였습니다.




작성자의 최근 글
운영배심원 의견 ?
신고하기
  • ganda2100 11/16 23:28 (121.160.***.26)
    한동안 주식창 보지말아야겠네요
    댓글달기
  • 셀트네모 11/16 23:29 (1.254.***.231)
    '동트기5분전'님이 이 댓글을 블라인드 처리 하였습니다.
  • 오징어집 11/16 23:33 (106.101.***.213)
    12월3일 전후에 수출공시한다면 가루가 되도록 까일듯한데
    댓글달기
  • 동트기5분전 11/16 23:40 (211.210.***.102)
    오징어집 만약, 최악의 공매도 공격이 있더라도 수출 물량 공시와 함께 단기 급등을 노리는 단타들이 많고(대기물량), 12월 3일 이후에는 회사의 주가 관리도 예상 되기에, 20만원이라는 하방 지지선은 12월 3일까지 최소한 지키지 않을까 싶네요. 12월 3일 이후 30만원까지 빠른 반등 기대해 봅니다. ㅎ
    댓글달기
  • finya20 11/16 23:33 (182.227.***.199)
    공시를 그렇게 지들 맘대로 시기조정을 해도 될까요?
    댓글달기
  • 동트기5분전 11/16 23:41 (211.210.***.102)
    finya20 음...올해 내내 지들 마음대로 하고 있어서, 될 것 같습니다.
    댓글달기
  • 단타금지 11/16 23:37 (180.230.***.139)
    화이자도 승인 1주일만에 접종시작했는데 15일이 걸린다는건 어떤 기준이신건지요? 유럽은 비상사태중인데 합병에 맞춰서 돌아갈수 있다고 생각하시는건가요? 유럽이 그렇게 놔둘까요? 저같으면 괘씸해서 팔고있는 램시마도 빼버리겠습니다.
    댓글달기
  • 동트기5분전 11/16 23:41 (211.210.***.102)
    단타금지 화이자 기준으로 아주~아주~ 보수적으로 잡았습니다. (셀트리온 핸디캡)
    댓글달기
  • 단타금지 11/16 23:46 (180.230.***.139)
    동트기5분전 합리적 의심이 들긴하네요 하도 거짓말을 많이 해서요
    댓글달기
  • 셀트주주12 11/16 23:39 (116.123.***.126)
    간단하게..대한민국 연기금을 여러 증권회사에서 나오는 리포트를 깔고 운용하지 말고..진짜 전문가들이 운용만 해도 이꼴 안 나옵니다.. 잘 봐요..왜 갈라치는지...연기금이 사들였으면 지금 주주들끼리 갈라칠까요? 그게 운용상 어쩔 수 없다구요? 지랄말고 잘 나가는 회사 사는게 연금내는 우리한테 맞는거죠..
    댓글달기
  • 단타금지 11/16 23:41 (180.230.***.139)
    셀트주주12 맞습니다. 연기금은 우리들 연금으로 운용해서 수익만 내면 되는거지요 반대로 수익못내면 욕먹어야 하구요
    댓글달기
  • 동트기5분전 11/16 23:43 (211.210.***.102)
    셀트주주12 개인적으로 예상하는 건 합병 후, 연기금 보유 비율(?) 등을 핑계로 물량 조절을 하고 있는 것이 아닐까 싶네요. 물론, 이런 핑계로 공매도(한통속)에게 수익 날 수 있는 환경도 조성해 줄 수도 있으구요.
    댓글달기
  • 광교셀트 11/16 23:58 (123.111.***.157)
    지금 이 상황을 합병 외에는 설명할 방법이 없어 보입니다. 합병발표시 까지 쓸려나가지 않도록 꼭 잡고 버텨야 합니다.
    댓글달기
  • 몽몽e 11/17 01:04 (223.38.***.22)
    유럽 시장 초기 선점할 절호의 기회인데 합병을 이유로 매출을 지연시킨다면 그건 배임입니다
    댓글달기
다음글
화이자 경구용 치료제
이전글
유럽쪽에 빨리공급해서 시장에서 인정받아야되는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