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에 대한 AI매매신호
적중률 +80.0%
누적수익률 +40.2%
현재 AI매매
신호는?








 
토론 게시판
[대한항공 (003490)] 유상증자 끝나고 보자
20/11/17 07:24(61.33.***.123)
조회 66 추천 0 반대 0
투자의견 시장수익률로 하향, 목표주가 23,000원으로 17.8% 하향

- 대규모 유상증자에 따른 희석효과를 감안 투자의견 및 목표주가 하향

- 목표주가는 2021년 추정 BPS 20,906원에 Target PBR 1.1배 적용

- 전일 대한항공은 아시아나항공 인수 및 현금 유동성 확보를 위해 2.5조원규모의 주주배정 후 실권주 일반공모 방식의 유상증자를 결정함

- 신주발행주식수는 약 173.6백만주(증자 전 발행주식총수의 99.7%)로 기존주주들의 EPS 희석효과는 약 49.9%이며, 2021년 추정 주당 순자산가치도27,348원에서 20,906원으로 하락할 것으로 예상됨

- 최대주주인 한진칼이 초과 청약을 통해 약 50.8백만주를 배정받을 예정

- 증자를 통해 조달한 자금은 아시아나항공 주식 인수에 1.5조원, 차입금 상환에 1조원 활용될 전망

대한항공 아시아나항공의 지분 63.9% 확보한 최대주주로 등극 예정

- 대한항공은 아시아나항공이 발행 예정인 유상 신주 131,578,947주(1.5조원규모)와 전환사채 3천억원을 인수하기로 결정함

- 유상신주의 발행가는 주당 11,400원이며, 이는 신주발행기준가 4,317원과무상감자비율 3:1을 반영하여 산출된 가격임

- 3천억원 규모의 전환사채의 전환가액은 13,650원이며, 2021년 12월 30일부터 행사가 가능하지만 행사 가능성은 낮다고 판단함

- 기존 주주들의 3:1 무상균등감자와 유상증자 후 아시아나항공의 발행주식수는 205,990,711주로 대한항공의 아시아나항공 지분율은 63.9%에 달할예정임

- 아시아나항공 증자대금 납입일은 2021년 6월 30일, 상장은 2021년 7월 21일이지만 계약금 3,000억원과 중도금 4,000억원을 예치 계좌에 납입할 예정

초대형 국적 항공사의 프리미엄 부여는 Post Corona 시기 도래 시

- 2021년 인수계약이 마무리 된 이후 2023년 상반기 말까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의 합병을 통해 초대형 국적항공사가 출범할 것으로 예상

- FSC(Full Service Carrier)와 LCC(Low Cost Carrier) 양대 시장에서 대한항공과 진에어를 중심으로 시장 지배적 사업자로 통합(대한항공+아시아나, 진에어+에어부산+에어서울)될 전망

- 대한항공은 인수를 위한 TFT 구성 및 실사를 통해 코로나19로 개점 휴업에들어간 중복 노선의 조정과 시스템 통합 등 효율화 작업에 나설 전망

- 코로나19에 따른 운항중단이 오히려 노선 및 시스템 통합 등에 수월하게 작용할 것으로 판단함

- 하지만, 코로나19로 인한 항공여객시장의 침체가 2021년 상반기 이후에도지속될 경우에는 부담이 가중될 가능성도 배제할 수는 없음

- 따라서 통합에 따른 초대형 항공사의 출범과 시너지 창출을 기대한 프리미엄 부여는 대규모 유증과 인수계약이 마무리되는 시점에 부여해도 늦지 않을 것

대신 양지환
현재 6명이 증권가속보4님을 관심회원으로 설정 하였습니다.
운영배심원 의견 ?
신고하기
다음글
[대한항공(003490)] 아시아나항공 인수 영향
이전글
[투데이리포트]대한항공, "힘들 때 웃는 자가…" BUY(유지)-한국투자증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