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론 게시판
[현대건설(000720)] 과도한 주가 하락, 더 커진 수주 기대감
19/07/26 09:30(1.241.***.228)
조회 124 추천 0 반대 0
2Q19 연결 영업이익 2,451억원(+11.0% YoY) 기록, 컨센서스 부합

2Q19 연결 매출액 4.7조원(+10.4% YoY, 이하 YoY), 영업이익은 2,451억 원(+11.0%)을 기록했다. 컨센서스(2,415억원)에 부합했다. 공종별 매출은 별 도 토목 6,542억원(+24.3%), 건축/주택 1.5조원(+12.9%), 플랜트/전력 5,009억원(-20.3%), 엔지니어링 1.8조원(+11.4%)을 기록했다. 별도와 엔 지니어링 모두 주택 현장 매출 증가가 두드러졌다.

기대 이상의 매출 증가세에도 수익성은 다소 아쉬운 감이 있다. 매출총이익률 은 별도 8.5%(+0.1%p), 엔지니어링 10.0%(-3.0%p)를 기록했다. 별도는 UAE 원전에서 중재소송 관련 비용 400억원 반영이 있었고, 엔지니어링은 수 익성이 좋았던 CIS 지역 매출비중 축소로 원가율이 상승했다. 대신에 계열사 송도랜드마크시티(매출액 890억원, 영업이익 190억원)가 전사 실적에 기여했다.

하반기에도 해외 수주 결과 다수 기대, 현 주가는 과도한 저평가

상반기 해외 수주는 5조원(별도 3.2조원, 엔지니어링 1.6조원 등)을 기록했 다.19년 가이던스 13조원(별도 7.7조원, 엔지니어링 5.3조원) 초과달성이 확 실시된다. 파나마 메트로(18억달러), 이라크 발전(14억달러), 이라크 유정 물 공급시설(25억달러, LOI 수령), 알제리 복합화력(8억달러) 등 수주 결과가 가 시성이 높다. 엔지니어링도 인도네시아 발릭파판 정유(총 40억달러) 지분율이 확정되면 수주로 바로 인식된다. 수주 기대감에 비해 주가는 과도하게 저평가 됐다.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 66,000원 유지

하반기 들어 주가는 -20%로 과도하게 하락했다. 20년 예상 PBR은 0.65배로 18년 저점 수준까지 와있다. 매출 성장 재개, 향후에도 풍부한 해외 파이프라 인을 감안하면 과도한 저평가로 판단된다. 적극적인 매수에 나설 때다.

신한 오경석
현재 25명이 증권가속보3님을 관심회원으로 설정 하였습니다.
운영배심원 의견 ?
신고하기
다음글
[투데이리포트]현대건설, "두 마리 토끼를 모…" BUY(유지)-DB금융투자
이전글
[투데이리포트]현대건설, "2Q19 Revie…" 중립 (유지)-IBK투자증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