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록 작게 크게 본문색 바꾸기

사진=연합뉴스
지하철 7호선 열차가 14일 오후 7시 22분께 도봉산역으로 이어지는 터널에서 탈선해 승객 290여명이 대피했다.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수락산 역에서 출발한 장암행 열차가 도봉산역 도착 전 터널에서 탈선했다.

8량짜리 열차의 앞에서 2번째에 위치한 1량이 탈선한 것으로 확인됐다.

119 구급대는 터널에 멈춰 선 열차에서 승객들을 하차시킨 뒤 도봉산역 방면으로 대피시켰다. 공사는 이날 오후 7시 56분 탑승객 전원의 대피가 완료됐다고 밝혔다.

오후 8시 7분 도봉 차량사업소에서 차량 복구반이 출동해 현재 탈선된 열차를 복구 중이다.

소방당국과 공사에 따르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 사고로 수락산역~장암역 구간 열차 운행이 중단됐다. 현재 지하철 7호선은 수락산역~부평구청역 열차만 정상 운행 중이다.

공사는 밤늦게 복구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서울시는 시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장암에서 수락산 구간에 노선버스를 증차 운행 중이며버스 막차 시간을 1시간 연장했다.

eco@fnnews.com 안태호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