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005930)코스피-전기전자
45,500
▲ 150 (+0.33%)
관심 주문
이 종목이 속한 이슈    자율주행차   반도체   시스템반도체  
라씨로 속보


 

목록 작게 크게 본문색 바꾸기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전자(005930)가 이번주부터 글로벌 전략회의를 열고 사업 점검에 나선다. 미중 무역분쟁 여파로 커지는 글로벌 경기 불확실성에 대응하기 위한 전략 마련이 최대 화두가 될 전망이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지난 1일 경기도 화성사업장에서 열린전자 관계사 사장단이 참석했다. 왼쪽부터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사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부회장, 정은승 삼성전자 DS부문 파운드리 사업부장(사장). [사진=삼성전자]

12일 삼성전자에 따르면 오는 13일부터 스마트폰과 통신 장비 사업을 담당하는 IM부문을 시작으로 글로벌 전략회의를 진행한다. 

글로벌 전략회의는 각 사업 부문 대표 주재 아래 국내뿐 아니라 글로벌에 있는 법인장들까지 모여 사업 목표와 전략을 점검하는 대규모 행사다. 매년 6월과 12월 상하반기로 나눠 2~3일간 수원·기흥 등에서 열린다. 

다만 이번 회의는 기존과 다르게 진행된다. 규모를 줄여 주요 임원급들만 회의에 참석하고, 가전 사업을 담당하는 CE 부문은 경영진들의 해외 출장 일정에 맞춰 현지에서 하기로 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각 사업별로 보다 집중적이고 심도 있는 논의를 하겠다는 취지로 세트(CE·IM) 부문이 같이 하는 회의는 하반기에 진행될 것"이라며 "이번 회의에는 부문장급 이상 정도만 참석할 것으로 안다"고 설명했다. 

회의 화두는 미국 화웨이 제재 등 대외 불확실성 변수 극복 방안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 IM부문에선 화웨이 제재로 스마트폰과 통신 장비 사업 영향력 강화 방안과 하반기 스마트폰 전략에 대한 이슈가 다뤄질 것으로 보인다. 

스마트폰에선 화웨이가 지난해 글로벌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하며 애플을 제치고 2위에 올라섰다. 특히 유럽과 중남미 등에서 강세를 보였다. 하지만 미국의 압박에 스마트폰에 필요한 주요 소프트웨어, 부품 관계사들이 등을 돌리면서 당장 신제품 출시는 물론 기존 제품 관리에도 제동이 걸렸다. 

출시가 미뤄진 갤럭시 폴드를 필두로 한 하반기 전략 방향도 거론될 것으로 보인다. 갤럭시폴드는 출시 연기를 발표한 이후 두 달이 다 돼도록 이렇다 할 이야기가 나오지 않고 있다. 100만대 판매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시간이 점차 줄어들고 있는 셈이다.

게다가 몇 달 뒤면 하반기 전략 제품 갤럭시노트10을 선보여야 한다. 그간 충분한 시간차를 두고 프리미엄 제품을 선보였던 터라 갤럭시폴드와 갤럭시노트 출시 시기가 좁혀지는 것은 자체 마케팅 전략에선 부담이 될 수 있다. 

통신 장비 분야에서는 영향력 강화 방안이 논의될 것으로 예상된다. 화웨이가 이 시장 1위임에도 미국의 압박에 영국, 호주, 일본 등 일부 글로벌 이통사들이 등을 돌리고 있어 삼성전자에겐 기회가 될 수 있다. 심지어 일본에서는 중국 ZTE 장비까지 사용하지 않겠다고 나선 상황이다. 

다만 반도체 분야에서 화웨이 이슈는 고민거리다. 또 중국과의 관계를 고려하면 상황이 단순하지 만은 않다. 중국은 삼성전자 매출의 18% 비중을 차지하는 주요 시장이며 화웨이는 삼성전자의 5대 거래처 중 하나다. 

중국에 대한 압박이 글로벌 IT 시장 위축으로 이어지면서 메모리 반도체 시장 불황을 장기화 하는 요인이 되기 때문이다. 이로 인해 시장 회복 시점도 점차 미뤄지는 분위기다. 

이에 19일부터 열리는 DS부문 회의에선 이와 관련된 논의가 이뤄질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메모리 반도체는 계속된 가격 하락과 수요 감소로 수익이 급격하게 떨어지고 있어 대응책 마련이 심도있게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추후 해외에서 열리는 CE 부문은 중국 업체들의 저가 TV 제품 공세에 대응하는 방안과 8K QLED TV 영향력 확대, 생활가전 프리미엄 전략을 점검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이번 회의에는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이재용 부회장은 참석하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sjh@newspim.com

삼성전자, 美 '8K 디스플레이 서밋' 열고 8K 대세화 앞장
삼성전자, 화면 끊김없는 새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공개
삼성전자, 전국 백화점서 新냉장고 '비스포크' 이벤트
삼성전자 "'승지원 회의'서 증거인멸 논의 안 해"

 

목록